동국대, 지진피해 日돕기 모금활동

글번호 :
166|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11.03.31 10:15|
조회수 :
1696

동국대 경주캠퍼스(총장 김영종)가 대지진으로 고통을 겪고 있는 일본 돕기에 나섰다.

 

동국대는 지진과 쓰나미, 원전사고로 고통을 겪고 있는 일본 국민을 돕기 위해 지난 18일부터 교수, 직원, 학생들을 대상으로 성금 모금을 시작했다. 모금 활동은 교직원과 총학생회(회장 김용민, 국제통상 4년)가 주관, 교내 백상탑 앞에서 진행하고 있다.

 

김영종 동국대 경주캠퍼스 총장은 “우리 학교에 있는 일본인 학생들을 비롯해 큰 재난으로 실의에 빠진 일본 국민들을 조금이나마 위로하고자 모금을 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경주·이채수기자 cslee@msnet.co.kr

Copyrights ⓒ 1995-, 매일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