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경주캠퍼스, 전 동국인 수계대법회 봉행

글번호 :
528|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19.05.14 16:48|
조회수 :
49

동국대 경주캠퍼스, 전 동국인 수계대법회 봉행

 

 

 

  동국대 경주캠퍼스가 지난 9일 오후 3시 교내 문무관에서 재학생, 교직원, 동국대학교 경주병원, 일반 신도 등 1,8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계사(학교법인 동국대학교 이사장 불영 자광 큰스님), 갈마사(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정각원장 법수스님), 교수사(동국대학교 불교문화대학 불교학부 혜명스님)를 모시고 불기2563(2019)년 제27회 전 동국인 수계대법회를 봉행하였다.

    

 

  이번 수계대법회는 삼귀의, 반야심경 봉독, 헌향 및 헌화, 청성(삼보를 청함), 전계사 등단, 청사(수계 법사를 청함), 개도(계의 항목 해설), 참회, 연비의식, 의삼보, 선계상(계상을 설함), 계첩 수여, 정근, 발원문 봉독, 격려사, 사홍서원 순으로 진행됐다.

 

  전계사를 맡은 학교법인 동국대학교 이사장 불영자광 큰스님은 계를 받는다는 것은 모든 얽히고 설킨 속박을 벗어나 운명을 바꾸는 계기를 만드는 것이라며 수계를 받는 것은 모든 재앙으로부터 나를 보호하고 행복한 인생을 살게 해 주는 인생 제2의 탄생과 같다고 말했다.

    

 

  이대원 동국대 경주캠퍼스총장은 격려사에서 수계는 부처님의 삶을 나의 삶으로 받아들이는 것이라며 수계를 통해 우리는 예전의 삶을 성찰하고 새로운 삶을 살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수계란 불교에서 재가(在家)신도나 출가(出家)수행승의 구별 없이 부처님의 가르침을 받는 자가 지켜야 할 계율에 대한 서약으로 동국대 경주캠퍼스는 재학생 및 교직원 등 전 동국인을 대상으로 매년 수계 대법회를 봉행하고 있다.